척추관 협착증 증세와 적정 매트리스

본문 바로가기

척추관 협착증 증세와 적정 매트리스

홈 > 척추관 협착증 증세와 적정 매트리스

척추관 협착증 증세와 적정 매트리스

 

1

 

 

1

 

고무바킹이나 고무줄을 오래 사용하다 보면 삭아서
부드럽게 늘어나는 신축성이 없어지고 뻣뻣해지며 표면이 갈라지듯이,

노화가 진행될수록 디스크판과 척추뼈도 퇴행되어 수분이 줄고 건조해지면서 딱딱해지며
급기야는 뻥튀기처럼 부풀어 올라 뼈에 이상돌기가 자라기도 합니다.

피부도 노화가 진행되면 사마귀나 검버섯이 발생되는 이치입니다.


1

돌출된 뼈돌기가 신경관 쪽으로 자라 하체로 연결된 신경다발을 누르고 있는 모습.

 

1

척추관을 이루는 주변 부위도 30세 전후부터 퇴행이 진행되어 부풀어 올라 척추관이 좁아지게 됩니다.
척추관 통로도 부풀어져 척추관이 좁아진 그림입니다.
다소 무리가 있지만, 수도관에 이물질 및 녹이 발생하여 수도관이 좁아진 이치를 연상하십시오.

척추관협착은 척추 신경관이 모래 시계의 중간처럼 좁게 눌리게 되며 이로 인해 하체로 가는
신경과 혈관이 눌리게 되고 신경에 공급되는 혈액순환장애도 발생하여서 통증 및 여러 가지
이상 증상이 나타납니다.

 

1

 

 

 

1

1

심한 허리 통증은 물론이고 엉덩이나 항문 주위에 상당한 통증이 나타나며,
추간판 탈출증 디스크와 같이 다리에 감각장애 증상도 나타납니다.

허벅지나 종아리가 터질 듯이 아픈 증상도 나타납니다.

허리를 앞으로 구부려야 통증이 덜 하므로 똑바로 서 있는 자세를 취하기 어려우며
걸을 때 허리를 구부리고 걷거나 중간중간 앉아서 쉬어야 걸을 수 있습니다.

 

 

 

1

주로 50대 이상의 중 장년층, 특히 여성에게서 많이 발병하고 있습니다.
척추관협착증은 50대 전후의 중장년이라면 누구에게나 발생될 수 있으나
여성들의 발병률이 좀 더 높습니다.

여성들은 갱년기 이후에 뼈가 급속히 약해지면서 골다공증이 발생하는 등
여러 가지 퇴행성 질환이 많이 발생됩니다.

 

 

 

1

1

척추관 협착증은 걷거나 서 있으면 통증이 나타나며, 쪼그리고 앉아 있으면 통증이 덜 합니다.

추간판 탈출증 허리디스크는 오히려 걷거나 서 있을 때는 괜찮고 앉아 있으면 아파서
앉아있기가 힘듭니다. 또한 허리를 앞쪽으로 구부리거나 쪼그리고 앉으면 통증이 나타납니다.

■ 누워서 아픈 다리를 쭉 펴고 들어 올려볼 때, 척추관협착증은 다리를 마음대로 들어 올릴 수 있지만,
추간판 탈출증 디스크 환자는 허리가 아파서 다리를 완전히 들어 올리기가 힘듭니다.
다리를 많이 들지 못 할수록 디스크가 심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 척추관협착증은 일종의 퇴행성 질환으로 주로 50대 이후의 중장년층에서 많이 발생하는 편이고
가장 일반적인 허리디스크인 추간판 탈출증은 중장년은 물론 20~30대 젊은 층에서도 많이 발생합니다.

 

 

 

1

1

척추관협착 증세의 통증이 덜 나타나게 주무시려는 고객분들은 매트리스의 강도가 높아야만
엉덩이가 매트리스에 잠기지 않고, 허리 부분에 빈 곳이 발생하여 자연스레 척추가 아래로
처지면서 쪼그리고 앉을 때와 같은 허리 형태를 만들어 주어 눌린 신경부위가 덜 눌려
통증을 줄인 채 주무실 수 있습니다.

허리가 아프면 단단한 곳에서 자라는 말이 적용되는 증상이기는 하나,
단단한 매트리스는 체중분산 성능이 떨어져서 혈액순환 성능이 현저히 저하되어 어깨 통증 등
또 다른 문제를 일으킵니다.

또한, 척추의 S-LINE을 망가트려 1자 허리로 주무시는 결과가 될 수 있습니다.

50대 초반부터 저리거나 결리는 혈액순환장애도 뚜렷하게 나타나기 시작하고,
개인별 체중, 엉덩이의 돌출 정도, 척추 뼈의 S-LINE 정도, 소비자의 나이, 통증의 정도 등
여러 사항을 종합적으로 분석하여 적정 제품을 사용하셔야 하므로 꼭 당사 매장에 방문하시어
충분한 상담과 체험 후 신중하게 구매하셔야 합니다.

또한, 협착 증세로 시술이나 수술을 받아서 통증이 가볍다면 통증을 더 줄여주는 밀도를 택할 것인지
허리의 S-LINE을 지켜주는 쪽으로 밀도를 택할 것인지, 신중하게 상담 및 체험 후 구매하셔야 합니다.

 

 

 

 

1
1
1
1
1
1
1
1